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167.51 739.15 1126.50
보합 22.39 보합 7.65 ▼1.5
조 변호사의 가정상담소
블록체인 가상화폐

"경제자유구역 추가 지정 추진"

평택·당진,군산·장항,울산,광주 등 물망..상반기 기준 확정

머니투데이 송기용 기자 |입력 : 2007.02.01 14:41
폰트크기
기사공유
인천,부산.진해,광양 등 현재 3곳인 경제자유구역을 추가로 지정하는 방안이 추진되고 있다. 이와관련 평택·당진,군산·장항 등 2곳이 경제자유구역 지정을 신청했고 울산,광주 등도 희망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권오규 경제부총리 겸 재정경제부 장관은 1일 "올 상반기 중 경제자유구역 사업추진 방식을 평가해 보고, 추가 확대 지정의 타당성을 검토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권 부총리는 이날 인천경제자유구역내 송도 동북아 트레이드타워 착공식에서 "경제자유구역이 외국인 투자촉진뿐만 아니라 규제완화,선진제도 도입의 전국적 확산을 위한 전초기지로서의 역할을 수행할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조성익 경제자유구역기획단장은 "작년 말 열린 경제자유구역위원회에서 전국적으로 규제완화를 확산시키고 성장동력을 확보하기 위해 경제자유구역의 추가지정이 필요하다는데 인식을 같이 했다"고 말했다. 그는 "현재 경기도와 충청남도가 평택.당진,군산.장항 등 2곳을 경제자유구역으로 지정해 달라고 요청해온 상태"라고 설명했다.

조 단장은 "연구기관에 용역을 의뢰해 경제자유구역 확대와 선정기준 등을 결정한뒤 공청회 등을 거쳐 추가 지정 여부를 결정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현재 신청한 평택.당진,군산.장항외에 추가로 신청하는 곳을 받아서 결정할 것"이라며 "늦어도 6월까지는 경제자유구역 추가 지정 기준 등을 담은 방안을 확정할 방침"이라고 덧붙였다.

이와관련 정부의 한 관계자는 "평택.당진, 군산.장항 외에도 울산,광주 등도 경제자유구역 지정을 희망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경제자유구역은 동북아경제중심국가를 추진하기 위해 정부가 지정하는 특별구역으로, 이곳에 입주한 외국기업은 각종 세제 감면과 노동·교육·의료 규제 완화 등 다양한 혜택이 부여된다. '경제자유구역법'은 2002년 11월 국회에서 통과되었으며 2003년 7월 1일부터 시행됐다. 지난 2003년 8월 인천 영종도,송도, 청라지구가 최초로 경제자유구역으로 지정됐고 10월에 부산ㆍ진해와 광양만 일대가 추가로 경제자유구역으로 지정됐다.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